광고
청와대창사법개혁입법개혁정의언덕정신스마일운동검찰사례경찰사례판결을 판결한다적폐청산
검색
전체기사
법률정보
성공사례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기사쓰기
기사제보
자료실
사법연대의 窓
공지사항
성명서 및 논평
사법연대는 지금
언론에 비친 사법연대
영상과 자연
오늘의 양식
다윗의 일기
대학생법정모니터링센터
비리공직자등기소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법개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민국을 개조하라 ② / 법치 무너진 나라
사법연대 기사입력  2014/05/05 [16:24]
 
삼풍百 7년6월刑 불과…솜방망이 처벌에 참사 되풀이
 
◆ 대한민국을 개조하라 ② / 법치 무너진 나라 ◆

 기사의 0번째 이미지독일 화학자 유스투스 폰 리비히는 1843년 `최소인자 결정의 법칙`을 내놓아 주목을 받았다. 식물 발육은 가장 부족한 영양소에 의해 결정된다는 것으로, 아무리 다른 여러 성분이 풍성해도 특정 성분 하나가 부족하면 정상적인 성장이 불가능하다는 뜻이다. 170년이 지난 지금 그의 이론은 세월호 침몰 사고로 충격에 빠진 한국 상황에 딱 들어맞는다. 이익 극대화에 혈안이 돼 안전성 검사, 증축 개조, 화물 적재 등 요소마다 법과 규정을 송두리째 무시한 세월호의 침몰은 한국 사회에 법치와 원칙이라는 영양소가 얼마나 결핍돼 있는지를 여실히 보여준다.

어두운 심해에서 수많은 목숨을 송두리째 앗아간 세월호는 법과 원칙, 규정과 매뉴얼이 사라진 한국 사회를 향한 가장 혹독한 경고음이었다. 단적으로 불법이 제공하는 이익에 현혹되지 않는 강력한 처벌 시스템이 작동했다면 규정보다 2~3배나 많은 화물을 싣고 다니던 세월호의 상습적 불법 운항도 불가능했다.

조홍석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법을 이탈해 사익을 추구하려는 행위에 대해 국가의 통제 시스템이 제대로 작동하지 못한 것"이라고 이번 참사의 원인을 규정했다. 한국은 기업 현장은 물론 지하철, 버스정류장 등 우리의 일상 속에서 "법을 지키면 손해"라는 인식이 뿌리박혀 있다.

한국헌법학회장을 역임한 조홍석 경북대 교수는 "법 위에 권력이 존재했다. 산업화 시대에 가진 자와 없는 자의 격차 문제를 법이 해결해주지 못한 탓도 크다"고 지적했다. 국민 법 감정과 동떨어진 법조문 현실은 더욱 심각한 문제다. 일례로 이탈리아 호화 여객선 콩코르디아호가 2012년 1월 질리오섬 인근 해안에서 암초에 부딪혀 침몰했다. 프란체스코 셰티노 선장은 사고가 일어나자 배를 버리고 탈출했고 결국 32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탈리아 검찰은 셰티노 선장에게 대량학살죄 15년, 배를 좌초시킨 죄 10년, 직무유기죄를 승객 1명당 8년씩 합산해 모두 2697년형을 구형했다.

한국의 현실은 어떨까. 사망자 502명, 부상자 718명을 발생시켰던 1995년 삼풍백화점 붕괴 사고 당시 책임자였던 이준 삼풍그룹 회장은 1996년 징역 7년6개월을 선고받고 만기 출소한 것으로 끝났다.

`프란체스코 셰티노` 선장 격인 세월호의 이준석 선장. 검찰은 그에게 지난해 7월 처음 만든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선박` 혐의를 적용해 무기징역까지 가능하다. 그러나 법리 해석을 두고서는 법조계에서도 의견이 엇갈린다. 만약 이 법이 적용되지 않을 경우 이 선장은 이준 삼풍그룹 회장과 같이 징역 7년6개월을 선고받고 끝날 가능성이 높다. 셰티노 선장이 징역 2697년을 구형받은 것과는 비교할 수 없는 차이다.

이런 결과가 나타나는 것은 한국과 이탈리아의 형법 체계가 다르기 때문이다. 우리 형법은 살인죄와 상해죄를 모두 저촉했다면 살인죄를 적용하되 형량은 살인죄에 가중해 처벌하는 방식이다. 반면 이탈리아와 미국 등은 살인죄와 상해죄 형량을 모두 합산해 처벌한다. 이들 나라에서 이준석 선장에게 과실치사(최장 징역 5년)를 적용해 처벌하면 현재까지 사망자(188명)만 적용해도 징역 940년(188×5)이 가능한 식이다.

법치에 대한 사회의 느슨한 인식과 법치 자체의 허술함은 국가 경쟁력 자체를 심각하게 위협하는 수준에 다다랐다.

세계은행의 `세계거버넌스지수(WGIㆍWorldwide Governance Indicators)`를 보면 한국의 법치 현주소는 여전히 갈 길이 멀다. 세계은행은 매년 국가별 정치 안정성, 행정효율성, 규제의 질, 비폭력 등 6개 항목을 평가해 WGI를 발표한다.

6개 평가 항목 중에서도 가장 핵심은 바로 `법치주의`로 각각 최저치 -2.5, 최고치 2.5로 나뉜다. 2.5에 근접한 국가일수록 경제와 사회가 함께 안정된 선진국이라는 뜻이다. 상위에 이름을 올린 국가의 면면을 보면 1위 노르웨이(1.95)를 비롯해 핀란드(1.94) 뉴질랜드(1.88) 덴마크(1.85) 네덜란드(1.84) 등 유럽 국가들이 대부분이다. 반면 한국의 법치 지수는 0.97에 그쳐 212개 조사 대상 국가 중 41위에 불과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기획취재팀=황인혁 차장(팀장) / 신현규 기자 / 이재철 기자 / 문일호 기자 / 최승진 기자 / 전범주 기자 / 이동인 기자 / 김규식 기자 / 정의현 기자 / 김태준 기자 / 임상균 도쿄특파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4/05/05 [16:24]  최종편집: ⓒ yeslaw.or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소:서울시 종로구 교남동 25번지 금호빌딩 3층 l 전화 : 02)730-2581| 팩스:730-4887
공권력피해문제연구소 : 02)722-4887
이메일: yesno7700@daum.net
후원계좌 : 국민은행 533301-01-065826 이상인

Copyright ⓒ 2005 사법정의국민연대. All rights reserved.
광고
광고
기사 목록
법치주의를 유린하는 판사들 탄핵, 형사처벌 국민청원 운동에 동참을 호소합니다.
판사 실수로 패소 억울해도.. 배상받기는 '하늘의 별 따기'
대법원 판례(99다24218)가 신속히 변경되지 않는 한, 재판에 신음하는 국민들은 늘어가.
시사직격] 정치실종, 66일 국회에 묻다
판결이란 무기와 판사의 위력& 김경수,이재명 도지사가 무죄받는 법
김명수 대법원장 "조국 임명, 사법부 독립 영향주면 가만 안있어"(종합)
사법피해사례 발표회 및 제도개선에 대한 토론회 행사 모아 모아
제71회 제헌절에 즈음한 기자회견 안내
국민은 스트레스? '사법농단 피고인들' 양승태 키즈의 반격?
법 왜곡한 판·검사 처벌, 법왜곡죄 신설하자"
국제조약과 법률을 위반한 법원의 헤이그아동반환사건 처리 바로 잡아야
'국정농단' 중형 선고한 김세윤..중수부 '마지막 칼잡이' 윤대진
꼭꼭 숨어라, 판결 내용 보일라
조울증 환자로 몰렸다” 김동진 부장판사가 5년간 당한 일
법관이 '양심'에 따라 재판한다? 우리와 일본 외에 없다
[뉴스초점] 검찰총장 귀국..'수사권 조정' 논의 전망은?
조국 "여야 4당 공수처 합의안, 애초 공약과 차이 있지만 찬동"(종합
국회가 만든 공수처, 의원은 기소 못한다…'김영란법 데자뷔'
이미선 후보자 남편 "왜 소설 쓰나"..주광덕에 '맞장토론' 제의(종합)
더불어민주당 사법농단 세력 및 적폐 청산을 위한 토크콘서트 안내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임은정 검사 프로필 학력 나이 고향 남편 / 사법연대
법치주의를 유린하는 판사들 탄핵, 형사처벌 국민청원 운동에 동참을 호소합니다. / 사법연대
주)아마르떼 화장품 대표 오미옥이 성공하는 법 / 사법연대
부러진 화살 / 법원행정처장의 성명에 대한 관악산방의 반박| / 사법연대
천연초를 먹고 건강해 지는 법 / 사법연대
전국변호사 2015명, "사법행정권 남용 사태 규탄" 시국선언 / 사법연대
소송사기로 승소한 피고소인 잡는 법 (사기꾼 잡기 위해 소송을 다시하는 법) / 사법연대
도망간 황인정 변호사 좀 찿아 주십시요(전직 차장검사가 공탁금 쓰싹이 웬말!) / 사법연대
아무도 안 나섰던 피디수첩 수사했던 검사 ‘영전’ / 사법연대